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Home
  2. 미국시장분석

미국시장분석

혹독한 금융환경, 겨울이 온다. 금리쇼크에 대비하라

연준이 일시적인 인플레이션이 아니라고 선언하며 인플레이션을 잡기 위해 테이퍼링과 기준금리 인상을 시사했다. 사그라지지 않는 코로나바이러스와 가속이 예정된 긴축은 시장에 우려감을 만들고 있다. 초불확실성의 시대에서 투자자는 어떤 스탠스를 가져야 할까?

  • ITK
  • 2022.01.05

전체 9

목록 검색 폼

정책의 대전환이 온다. 인플레이션과 성장에 주목하라

델타변이 확산으로 공급망의 병목현상이 악화하면서 일시적 인플레이션이 아닌 더 오래 지속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공화당과 민주당의 연방정부의 부채한도 협상을 두고 줄다리기가 계속되는 가운데 둔화하는 경제 성장과 인플레이션, 그리고 정책 불확실성을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 것인가?

  • ITK
  • 2021.10.06

통화와 재정, 홀로서기에 나서는 시장

이번 2분기 미국 증시는 높은 소비자물가지수로 큰 충격을 받았고, 인플레이션의 대한 공포가 시장을 지배했다. 3분기에는 그동안 시장의 상승세를 촉발했던 촉매제들이 모두 사라질 수 있는 위험을 내포하고 있다. 과연 미국 정부는 통화와 재정정책을 어떻게 조정하고 유지할까?

  • ITK
  • 2021.07.05

포스트 팬데믹 그리고 부양책의 절벽

예상치 못한 민주당의 블루 스윕은 시장의 펀더멘탈을 흔들며 국채금리 급등세를 야기했다. 초대형 경기부양책으로 인한 인플레이션 우려와 긴축의 공포로 성장주의 조정을 초래했다. 약달러가 주도하는 글로벌 경기회복의 가능성은 코로나의 재확산세로 타격을 입으며 달러강세로 전환이 되었고 이는 이머징에는 긴축의 그림자로 다가오고 있다.

  • ITK
  • 2021.04.01

파괴적 섹터 로테이션, 가치주의 진격?

이제 시장은 2021년 1분기 백신의 효능과 바이러스의 종식 가능성, 그리고 추가 재정부양책에 대한 기대가 실질적인 형태의 결과물로 도출되기 시작하며 이에 반응할 것이다.

  • ITK
  • 2021.01.04

대선의 불확실성에 직면한 미국 증시

2020년 4분기에는 미국 증시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제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미국 대선이 진행된다. 코로나바이러스라는 변수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후보의 지지율은 가늠할 수 없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의 코로나 확진으로 또다시 대선 결과는 아무도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다. 11월 3일의 미국 대선, 우리는 어떻게 준비해야 하는가?

  • ITK
  • 2020.10.07

버블로 진입한 유동성 랠리

미 증시는 버블에 진입하고 있지만, 유동성과 기대만으로 이루어진 랠리로 악재가 수면 밑에 잠재되어 있으나 또한 막대한 유동성을 바탕으로 4차산업혁명 버블의 가능성이 보이는 가운데, 우리는 어떤 리스크에 주목해야 하는가?

  • ITK
  • 2020.06.01

코로나바이러스와 유가전쟁이 만든 퍼펙트 스톰

코로나바이러스는 현대사에 전례 없는 수준의 이동 제한 명령과 도시 봉쇄령을 통한 자가격리를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며 경제활동이 순식간에 제로 수준으로 급락하는 파괴력을 보여주고 있다. 이는 경제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인 수요(소비)와 공급(생산)이라는 두 축을 완전히 무너뜨리며 경제에 궤멸적인 타격을 주고 있다.

  • ITK
  • 2020.04.01

연준의 레포(Repo) 개입, 양적 완화를 위한 선택인가?

약 2~2.5% 사이를 유지하던 오버나잇 레포금리가 순식간에 10%까지 치솟으며 초단기 레포 시장에 혼란이 극에 달하자 연준의 개입이 시작했다. 금융 시장은 기존의 4배에 가까운 금리로 폭등하는 대혼란을 보이는데 자산시장은 이를 연준의 유동성 공급 호재로 인식하는 아이러니를 보이고 있다.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일까?

  • ITK
  • 2020.01.01

미-중 무역 분쟁, 우리는 어디에 집중해야 하는가

미국과 중국의 한마디에 주식 시장이 흔들린다. 미-중 무역 분쟁은 트럼프 정부부터 이슈가 된 것이 아니며, 그 이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 되어온 현재 진행형 사안이다. 미국과 중국, 이 끝없는 분쟁에 우리는 어디에 집중해야 할까?

  • 베가스풍류객
  • 2019.10.01